공지사항


 



작성자 Admin(admin) 시간 2019-03-15 13:15:42
네이버
첨부파일 :

[앵커] 서울시립승화원과 납골당, 하수 분뇨처리장, 음식재활용 시설..... 고양시에 설치돼 있지만,

서울시민들이 사용하는 기피시설들입니다. 피해를 줄이기 위해 지난 2012년 서울시와 공동합의문을 체결해 놓고도, 이렇다 할 실무협의가 이뤄지지 않았었는데요.

 

 고양시가 서울시와 공동실무협의회룰 구성하고, 관련 조례를 만들기로 했습니다. 보도에 이창문 기자입니다. [리포트] 고양시에는 서울시립승화원과 납골당,

서울시립묘지, 하수 및 분뇨처리장, 음식물재활용 시설 등 서울시 기피시설이 집중돼 있습니다.

지난 2012년 5월 최성 전 고양시장과 박원순 서울시장이 서울시 기피시설과 관련해 상생발전 공동합의문을 체결하고 악수를 나누고 있다.

이로 인해 고양시민은 50년 동안 교통체증과 소음ㆍ환경문제, 재산가치 하락 등 피해를 입고 있는 실정입니다. 시는 이를 해결하기 위해 지난 2012년 5월 서울시와 상생발전 공동합의문을 체결했습니다.

 

그러나 합의문 중 ‘공동실무협의회’ 구성과 협력에 관한 부분은 아직 이뤄지지 않고 있습니다.

시는 이에 관련부서들과 협의를 통해 공동실무협의회 구성과 역할 등을 정하는 대로, 서울시와 논의를 진행하겠다는 계획입니다.

 시는 그동안 우선 장사시설과 관련해 요구사항 10가지 중 6건을 추진 완료했고, 대로 3-33호선 확ㆍ포장 공사와 서울시립승화원 현대화사업 등을 추진 중에 있습니다.

환경시설과 관련해서도 요구사항 9가지 중 8건을 추진완료하고, 난지물재생센터 현대화사업을 추진 중에 있습니다.

 

또한 ‘장사시설 및 환경시설 주민협의회’ 정례회의를 통해 서울시립승화원 시설관리ㆍ운영 등 11가지의 주민지원 사항을 서울시에 요구하면서 조속한 이행을 촉구했습니다. 특히 서울시 환경오염배출시설 등에서 위법한 행위를 할 경우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고양시 환경오염물질배출시설 관리 조례안’을 제정 중에 있습니다. 5호선 방화차량기지 인근 건설폐기물처리장과 관련해서도 서울시가 대체 부지를 자체 확보하거나 해결방안을 확보한다면 5호선 연장 유치에 대해 긍정적으로 재검토한다는 계획입니다. KFM 경기방송 이창문입니다.

원문보기: http://www.kfm.co.kr/?r=home&m=blog&blog=news&front=list&uid=9335307 

comments powered by Disqus